home
  • 우리 아이들을 또 만났습니다.

    볼때마다 성장하는 느낌이었습니다.

    학기말이었지만 진지하게.

    배려하는 리더십.

    경청하는 리더들이었습니다.



    1577283146657.jpg


    1577283188174.jpg


    1577283200055.jpg


    1577283217190.jpg


    1577283386203.jpg


    1577283427129.jpg


    1577283485106.jpg


    1577283649271.jpg


    1577283666346.jpg


    1577283730724.jpg


    1577283749187.jpg



    List of Articles